로그인 |회원가입
원주투데이포털 | 6.4지방선거 맛집캘린더
 
  최종편집 : 2015.6.1 월
   
 북한위폐 미국이 제작
 작성자 : 미국공작  2007-01-11 21:13:10   조회: 8047   
북한 위조 달러 출처는 美CIA"< FAZ >



CIA 비밀작전 자금.. 북한에 혐의 씌워

(베를린=연합뉴스) 송병승 특파원 = 미국은 북한이 위조 달러화를 제조하고 있다고 주장하지만 위조 달러의 진짜 출처는 미국 중앙정보국(CIA)일 가능성이 있다고 독일 일간지 프랑크푸르터 알게마이네 차이퉁(FAZ) 일요판이 7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유럽 및 아시아의 위조지폐 전문가들의 조사 결과를 인용, 정교하게 위조된 50달러 및 100달러 지폐인 소위 `슈퍼 노트'는 미국 정보기관이 비밀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대량으로 제조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미국 정부는 북한에 위조 달러 제조 혐의를 뒤집어 씌우고 북한을 압박하는 수단으로 이용하고 있다고 이 신문은 지적했다.

조지 부시 미국 행정부는 2005년 가을에 열린 6자회담에서 북한이 위조 달러를 제조하고 있다고 주장하면서 이 회담을 틀어지게 만들었으며 이후 한반도의 긴장상황이 고조돼 왔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

또한 미국은 북한이 위조 달러화를 미사일과 핵무기를 개발하는 자금으로 사용했다고 주장해왔다.

부시 행정부는 북한이 달러화를 위조한 `명백한 증거'를 갖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보안을 이유로 공개를 거부하고 있으며 미국이 2003년 이라크를 침공할 당시 구실로 내세웠던 대량살상무기의 존재도 `명백한 증거'가 있다고 주장했지만 나중이 거짓으로 드러난 바 있다고 이 신문은 지적했다.

이 신문은 전문가들조차 구별하기 힘들 정도로 정교한 `슈퍼 노트'가 지난 20년 동안 범인이 밝혀지지 않은 채 유통돼온 것은 배후에 국가가 개입했다는 증거가 될 수 있다고 밝히고 미국은 북한을 위폐 제조국으로 지목하고 있지만 북한은 가난한 나라로서 기술적으로 그처럼 정교한 위폐 제조 기술을 갖고 있지 않다고 지적했다.

또한 유럽의 위폐 전문가들은 유럽에서 유통되고 있는 위조 달러화의 출처가 동아시아 지역에서 유래한 것이 아니며 대부분은 중동, 동아프리카, 러시아 등지에서 유입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지난해 7월 인터폴이 관계기관과 전문가들을 소집해 `슈퍼 노트' 문제를 논의한 회의에서 미국 대표는 북한을 위폐 제조국으로 지목했으나 대부분의 참석자들은 이에 의문을 제기했으며 미국 스스로가 위폐를 제조하고 있다는 소문이 나돌았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

이 신문은 고도의 보안조치가 필요한 인쇄기 제조업체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 CIA가 워싱턴 근교의 비밀 인쇄 시설에서 위조 달러화를 제조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CIA는 이 위조달러화를 위험 지역의 비밀 작전을 수행하기 위한 자금으로 사용하고 있으며 이는 비밀 공작에 대한 의회의 통제를 회피하기 위한 것이라고 FAZ는 덧붙였다.

미국이 북한에 대해 달러화 위조를 이유로 금융제재를 가하고 있는 데 대해 북한은 화폐위조 혐의를 부인하면서 경제 제재를 풀어야 6자회담에 임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북한은 또 "세계에서 가장 큰 화폐 위조국은 미국"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FAZ는 독일의 대표적 중도우파 권위지이며, 이 기사를 쓴 폰 클라우스 W. 벤더 기자는 이 신문에서 30년간 일해온 경제기자이며, 특히 위폐 분야에 대해 밝다.





서울통신 "獨언론, 北위조화폐 출처 美정보국"<민족통신>

(서울=연합뉴스) 문성규 기자 = 독일 일간지 프랑크푸르터 알게마이네 차이퉁(FAZ)이 "북미간에 실랑이를 벌이고 있는 50달러, 100달러 짜리 슈퍼노트의 인쇄 출처는 미 중앙정보국(CIA)"이라고 폭로했다고 미국 소재 온라인 매체인 민족통신이 9일 전했다.

민족통신에 따르면 이 신문은 6일자 일요판에서 유럽 화폐전문가의 조사결과에 기초해 미 중앙정보국이 미 의회의 감시.감독 없이 비밀로 운영하는 워싱턴DC 근교의 비공개 시설에서 정밀한 위조지폐를 박아냈다고 주장하면서 "이 위조지폐들은 이미 20년 가까이 범인들이 누구인지도 모르는 채 유통돼 왔다"고 설명했다.

신문은 특히 북한은 가난한 나라로서 고도의 기술을 요구하는 이러한 위조지폐를 만들 능력이 결여돼 있다고 지적하면서 현재 북한화폐의 인쇄수준도 정밀하게 만든 위폐 수준을 따라오지 못하는 실정이라고 강조했다.

또 북한의 위폐(제조)설은 북미관계가 긴장 국면으로 들어가는 구실이 됐으며, 미국이 평양 정권의 미사일과 핵무기 개발이 위폐에 의해 이뤄졌다고 주장하는데 이용돼 왔다고 신문은 진단했다.

moonsk@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07/01/09 16:35 송고
2007-01-11 21:13:10
58.xxx.xxx.197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174
  내린천의 친구들   원주천둔치   2007-01-13   7991
173
  동력수상레져사업자와택시운송사업자의형평성   전달양   2007-01-12   8162
172
  좋은 정보입니다.   단구동   2007-01-12   8363
171
  이 정도의 기사는 써야지   동아일보   2007-01-12   7690
170
  북한위폐 미국이 제작   미국공작   2007-01-11   8047
169
  '짝퉁' <시사저널>을 고발합니다   시사모   2007-01-11   8434
168
  ▶ 아이잡강원 제공 1월 2째주 채용정보입니다.   아이잡강원   2007-01-11   8223
167
  '원주투데이' 저질에서 벗어나라(2)   저어지이ㄹ   2007-01-11   7565
166
  제229차 의무경찰 모집 안내   원주서   2007-01-09   7966
165
  리부진버스 대절 하였습니다   원주 박사모   2007-01-09   8563
164
  원주투데이’ 저질 신문에서 벗어나라.   저어지이ㄹ   2007-01-09   8150
163
    오해하실만 합니다. 그러나 사실과는 다릅니다   편집국장   2007-01-09   8450
162
  세탁협회총회안내   원세협   2007-01-08   7449
161
  이거 아세요   진실이   2007-01-06   7446
160
  협력업체 모집   김진석   2007-01-06   7406
159
  도메인 가치평가 해보세요. 재밌어요   김민지   2007-01-05   7710
158
  교사구합니다.   김영순   2007-01-05   7709
157
  2007학년도 원일실고 신입생 모집   원일실고   2007-01-04   7395
156
  박사모 2007년 전진대회 개최 예정   강원 박사모   2007-01-04   7389
155
  철거가옥 매매와 입주권(딱지)의 차이점!!   우리집닷컴   2007-01-02   738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81 | 82 | 83 | 84 | 85 | 86 | 87 | 88 | 89 | 9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원주시 서원대로 158 5층(단계동)  |  대표이사 오원집  |  Tel : 033)744-7114 / Fax : 033)747-9914
발행인: 심형규  |  편집인: 오원집  |  등록년월일: 2012년 4월 9일  |  등록번호: 강원 아 00125  |  사업자등록번호: 224-81-11892
Copyright 2009 원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jtoday1@wonjutoday.co.kr